2012년 8월 31일 금요일

고통에 관하여

이 세상에 존재하고 있는 것은 시시각각 흘러가고 변화하고 있어 고정되어 있는 것이 없는데(제행무상) 인간은 항상 불변을 바라고, 또 모든 것은 무엇 하나 고정적 실체인 것은 없는데도(제법무아) 그것을 실체라고 고집하려 하는 데에 고(苦)의 원인이 있다.

아, 근본적인 고통의 원인은 '나'에 대한 집착이로구나.

Copyright

Copyright ⓒ Elex.